전남도․전남농협, 화훼농가 돕기 ‘소비 촉진’
상태바
전남도․전남농협, 화훼농가 돕기 ‘소비 촉진’
  • 조성철 기자
  • 승인 2021.02.0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터미널서 화훼농가돕기 행사…김영록 지사 동참
화훼농가 돕기 꽃 소비촉진 캠페인
화훼농가 돕기 꽃 소비촉진 캠페인

전라남도는 8일 농협전남지역본부와 함께 코로나19 영향으로 시름에 빠진 절화류 화훼농가를 위해 꽃 사주기 운동에 나섰다.

현재 도내 화훼재배농가들은 절화류 매출의 80%를 차지한 졸업식, 입학식 등 각종 행사 취소로 화훼가격 하락은 물론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와 농협이 나서 도내 화훼재배농가에게 희망과 용기를 북돋아주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목포버스터미널에서 가진 행사는 소중한 분에게 사랑의 꽃을~ 일상에 행복의 꽃을~ 선물하세요!’라는 주제로 진행돼 목포시민들을 대상으로 1천 송이 장미꽃을 나눠주며 SNS 홍보도 펼쳤다.

전남농협 박서홍 본부장과 이창기 영업본부장은 화훼소비촉진 운동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 의지를 보였다. 이번 행사를 기점으로 도내 22개 시군 지역농협이 모두 동참해 ‘11단 꽃 사주기는 물론 사무실 내 ‘1테이블1플라워 운동도 확대할 방침이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절화류 화훼는 출하성수기에 판매하지 못하면 대부분 버려질 수밖에 없는 안타까운 현실이다화훼농가의 어려움이 극복될 수 있도록 도내 공공기관과 기업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아울러 전라남도는 예비비를 긴급 편성해 도내 250여 절화류 재배 화훼농가를 대상으로 긴급 민생지원금 12500만 원을 설 명절 이전 지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이달말까지 시군과 함께 꽃사주기 운동을 펼치기로 하고 지금까지 총 5천만 원 상당의 절화류를 판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