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양파크호텔 법인대표 “무등산 공유화 원칙에 동의”
상태바
신양파크호텔 법인대표 “무등산 공유화 원칙에 동의”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1.02.03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유화 협의 기간에는 개발행위 철회” 밝혀
민관정학협의회, 시에 무등산 공유화 건의 예정

지난달 28일 사익을 위한 난개발을 지양하고 공익을 목표로 무등산을 보존하기 위해 출범한 무등산 난개발 방지를 위한 민관정학협의회2일 광주시의회 대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무등산 공유화 및 재원확보 방안과 신양파크호텔 법인대표 면담 및 의견청취를 통해 공유화를 위한 걸림돌 해결방안을 검토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에 참석한 신양파크호텔 법인대표는 무등산 공유화 원칙에 동의하고, 공유화 협의기간에는 개발행위는 철회한다고 밝혔다

협의회 허민 위원장은 오는 5일께 무등산 난개발을 막기 위한 공유화 방안을 이용섭 시장에게 정식으로 건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