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소방, 외국인 소방안전교육 강사 양성
상태바
광주소방, 외국인 소방안전교육 강사 양성
  • 조성철 기자
  • 승인 2020.11.1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8개국 19명 배출, 335명 교육…자국어로 소방안전교육 ‘효과’
하임리히법 교육하는 외국인 강사(사진 왼쪽)
하임리히법 교육하는 외국인 강사(사진 왼쪽)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광주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을 위해 외국어 소방안전교육 강사양성에 힘쓰고 있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광주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한국어가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들이 화재·구조·구급 등 긴급상황에 처한 경우 대처 요령 등 교육이 필요하다고 보고, 올해 8개국 19명의 외국인 소방안전교육 강사를 배출했다.

소방안전교육 강사는 한국어 수준이 높은 필리핀, 중국, 베트남 등 8개국 다문화가족 전문 의용소방대원, 유학생 등 가운데 선정됐으며, 지난 5월 소방안전교육 전문강사 양성교육 과정을 수료했다.

11월 현재 외국인 소방안전강사가 필리핀, 중국, 베트남 등 자국인 대상으로 실시한 소방안전교육은 총 19, 5개국 335명에 달한다.

교육에 참가한 결혼이주 여성은 자국어로 소방안전교육이 진행돼 쉽게 이해할 수 있었다앞으로도 교육 기회가 많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정자 시 구조구급과장은 매년 국가별로 한국어 수준이 높은 외국인 강사를 양성해 외국인 소방방안전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유튜브 영상 등을 활용해 체험교육 접근성을 넓혀가겠다지속적으로 보수교육과 자체 소방안전강사 경진대회를 열어 강의 능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