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연내 착공 AI 집적단지 착공식 대통령 참석 건의
상태바
이용섭 시장, 연내 착공 AI 집적단지 착공식 대통령 참석 건의
  • 조성철 기자
  • 승인 2020.10.13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시도지사·민주당·경제부총리 등 참석, 2차 한국판 뉴딜 논의
이 시장, 광주형 AI-뉴딜 3대 비전과 방향, 추진상황 설명
친환경 공기산업 예비타당성조사 조기 통과 범정부적 지원도 요청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3일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 주재 ‘2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서 광주형 3대 뉴딜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인공지능 집적단지 착공식에 대통령 참석과 친환경 공기산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건의했다.

이 날 회의는 전국 시도지사와 함께하는 한국판 뉴딜을 슬로건으로 17개 시도지사와 노영민 비서실장김상조 정책실장을 비롯한 청와대 주요 수석,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이광재 K뉴딜위원회 총괄본부장 및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 정치권과 정부 주요부처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정부는 지역 균형뉴딜 추진방안을 발표하고, 각 지자체는 사례발표 및 토론을 통해 지역뉴딜 및 한국판 뉴딜의 성공 의지를 다졌다.

이용섭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광주형 3대 뉴딜은 인공지능 기반으로 추진되고 있으며 150만 시민이 함께 하고 있다는 점에서 다른 지역 뉴딜과 차별화된다고 설명했다.

광주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끄는 글로벌 선도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인공지능 중심의 디지털 뉴딜 국내 최초로 2045년까지 탄소중립 에너지자립도시 실현을 위한 그린뉴딜 광주형 일자리를 바탕으로 하는 상생과 안전의 휴먼뉴딜 등 광주형 3AI-뉴딜 정책을 본격적으로 추진 중에 있다고 소개했다.

또 지금까지 2차례의 대시민 보고회를 개최했으며 발표된 과제들을 체계적으로 실행하기 위해 111개의 시민사회단체가 함께 논의하는 이행체계를 구축하는 등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그 성과를 공유할 수 있는 광주형 AI-뉴딜을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 시장은 인공지능의 기본이자 핵심은 데이터임을 강조하며 AI데이터센터와 슈퍼컴퓨팅 시스템이 들어설 인공지능 집적단지 착공식에 대통령이 시민들과 함께 해 주기를 건의했다.

앞으로 어떤 산업이나 기술도 인공지능과 결합하지 않으면 경쟁력을 가질 수 없고 이에 광주는 한국판 뉴딜 발표 전부터 미 실리콘밸리와의 기술협력과 AI 인재교류를 위한 MOU 체결, GISTAI대학원 설립, 인공지능사관학교 운영 등 AI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코로나19 정국에도 AI 유망기업 38개사가 광주에 둥지를 트는 등 타 지역보다 한발 앞선 준비사항을 공유했다.

특히, 연내 착공 예정인 AI데이터센터는 국내 최대 슈퍼 컴퓨터인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누리온 5호기(세계 17) 성능(25.7PF)3배 수준인 88.5PF로 국내 최고이자 세계 10위권 수준임을 강조하며, 이를 기반으로 광주의 인공지능이 전국화사업화산업화의 물꼬를 틀 수 있을 것이라며 대통령 현장 방문의 의미를 밝혔다.

더불어 연내 뉴딜 현장방문을 통해 AI산업의 도약과 함께 코로나 19 상황에 지친 국민들께 희망을 드리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밖에 그린뉴딜사업의 하나로 광주에 유치된 친환경 공기산업은 엄청난 시장수요를 가진 매우 유망한 미래 전략산업이므로 예비타당성조사에서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범정부 차원에서 지원해 줄 것도 건의했다.

한편 광주시는 각 분야별 뉴딜 계획을 토대로 속도감 있는 광주형 AI-뉴딜을 추진, 지역산업의 구조전환 및 신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의 계기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