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추석연휴기간 코로나19 4명 발생
상태바
전남도, 추석연휴기간 코로나19 4명 발생
  • 시민행동 액션TV
  • 승인 2020.10.05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감염 1명, 해외유입 3명…접촉자 모두 음성

전라남도는 추석 연휴기간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역감염 1, 해외유입 3명 등 총 4명이 발생했다고 4일 밝혔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 930일 순천에서 발생한 지역감염자인 전남 170번 확진자는 지난달 27일 발열 및 근육통 증상으로 순천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전남보건환경연구원 진단검사를 받고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른 역학조사로 확인된 150명의 접촉자에 대한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 받았으며, 그중 밀접 접촉자 14명은 격리조치 됐다.

, 102일 우크라이나에서 입국한 30대 여성과 자녀 2명은 영암군 임시 격리시설에 도착 후 검체 채취해 전남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 의뢰한 결과 양성으로 판정받고 강진의료원 입원 조치 됐다. 현재 별다른 증상은 없는 상태다.

전라남도는 신속한 방역대응을 위해 연휴 기간 중 도 및 시군 공무원 1175명을 비상근무자로 편성해 시군 선별진료소에서 1268(일반 440, 의심 828)을 진료했으며, 전남보건환경연구원에서도 진단검사 452건을 처리하는 등 비상방역체계를 유지했다.

강영구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추석 연휴기간에 도민들께서 방역 수칙을 잘 지켜주고, 도와 시군이 특별 방역관리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추가 감염 확산이 없었다코로나19 방역에 동참해 준 모든 분들께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전라남도는 지난달 22일 정부가 일시 중단시킨 무료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자가 당초 31명에서 9명이 더 접종한 것으로 파악돼 총 40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접종한 독감 백신은 유통과정에서 2~8사이의 적정 온도에서 제공됐으며, 이상 반응이 나타난 사람은 없는 상태다. 현재 접종자 증상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이뤄지고 있다.

전라남도는 질병관리청에서 백신 조사와 품질검사 결과가 통보되면 국가 예방접종이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