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주도 에너지자립도시 첫 단추 꿴다
상태바
시민 주도 에너지자립도시 첫 단추 꿴다
  • 조성철 기자
  • 승인 2020.08.27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시의회·시민단체·전문가 참여 ‘광주 에너지전환 거버넌스’ 출범
‘광주형 AI-그린뉴딜’ 기술적 실행방안 마련, 시민 참여 유도

광주광역시와 광주시의회, 시민단체, 에너지 전문가들이 시민 주도의 에너지자립도시 구축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광주시는 26일 손경종 인공지능산업국장, 김광란 광주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부위원장, 장연주 의회운영위원회 부위원장, 정은진 광주지역에너지전환네트워크 위원장, 이순형 그린에너지 기술분과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 에너지전환 거버넌스를 출범했다.

광주 에너지전환 거버넌스

광주 에너지전환 거버넌스는 광주형 AI-그린뉴딜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된 비상설 협의체로 광주시와 광주시의회, 시민단체, 에너지 전문가 등 10여 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전문가그룹인 그린에너지 기술분과위원회와 시민단체로 이뤄진 시민분과위원회등으로 나눠 에너지 자립 추진과제를 기술적으로 실현할 방안을 제안하고 사회적 합의, 시민 참여 유도 등을 이끌게 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탄소중립&에너지자립도시 실현을 위한 광주형 AI-그린뉴딜실행력 확보방안 등을 논의했다.

또 이순형 기술분과위원장이 100% 에너지 자립주택인 에너지플러스하우스에 대해 설명하고 주택 신재생에너지 보급시 실제 적용 가능한 사례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에너지플러스 하우스(100% 에너지 자립 주택)

태양광, 소형풍력, 지열, 태양열 등 각종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하여 한전의 전력공급 없이도 주택에서 필요한 에너지 전체를 충당할 수 있으며 남은 전기는 한전에 되팔기도 함.

전기자동차 충전시스템, DC전원시스템, 스마트 LED조명, 주택용 전력 감시장치(누전, 화재, 감전 등), 사물인터넷(IOT), 조명제어시스템, 지능형 원격제어시스템, 경관조명 비닐하우스, 원격제어시스템, 안전시스템(외부안전, 내부안전), 감시카메라시스템(외부 침입 등), 베터리 시스템(ESS), AI스피커 제어시스템 등 광주형 미래 AI-그린뉴딜의 축소판임.

 

더불어 탄소중립&에너지 자립도시달성을 위한 법률 제·개정 등을 광주시와 시의회가 공동으로 준비해 국회 및 정부에 건의하는 방안도 검토했다.

광주시는 이번 거버넌스 출범으로 에너지 정책협의 플랫폼이 구축되면서, 그동안 시민단체와 전문기술 등 분야별로 개별적으로 이뤄졌던 에너지 관련 논의가 종합적으로 모아지고 실질적 정책 추진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손경종 시 인공지능산업국장은 “‘광주 에너지전환 거버넌스를 통해 기술적 실현가능성을 제안하고 시민의견 수렴 및 수용성 확보로 에너지 자립도시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